부산에서 바로 연결되는 헬싱키
부산에서 바로 연결되는 헬싱키
  • 이유민 기자
  • 승인 2019.06.20 10:26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- 부산~헬싱키 직항노선 개설
▲ 김해국제공항=부산시 제공
▲ 김해국제공항=부산시 제공

[부산소상공인신문=이유민 기자] 부산에서 핀란드 헬싱키로 바로 연결되는 직항로가 개설된다.

부산시는 지난 6월 10일 한-핀란드 항공회담을 통해 부산과 유럽(핀란드 헬싱키)을 직항으로 연결하는 김해공항발 최초의 유럽노선이 확보되면서 향후 부산이 동북아의 국제 관문도시로서 도약할 수 있는 전기가 마련됐다고 밝혔다.

이 노선은 김해공항 최초의 유럽직항 노선으로 지난 2014년부터 부산시와 한국공항공사, 핀란드 국영항공사 핀에어가 공동으로 노선 개설을 추진해왔지만, 2017년 5월 한-핀란드 항공회담에서 부산-헬싱키 노선의 운수권 증대가 논의되었음에도 불구하고 양국 정부는 합의점을 찾지 못한 채 결렬된 바 있다. 

하지만, 부산시는 민선7기 출범후 국토교통부 및 핀란드 정부, 핀에어 등을 찾아가 부산~헬싱키 노선 필요성을 적극 건의해 왔으며, 금번 문재인 대통령의 핀란드 국빈방문을 계기로 마침내 그간 추진해온 부산-헬싱키 노선이 극적으로 합의에 이르게 되었다고 부산시는 설명했다. 

부산~헬싱키 노선은 북극항로를 이용해 최단시간내(9시간 정도) 유럽에 연결되는 노선으로, 그동안 인천이나 국내외 타공항에서 환승해야 했던 부울경 주민 불편이 해소되고, 인바운드 관광객 유치, 부산~유럽간 항공화물 활성화 등으로 지역경제 파급효과가 클 것으로 부산시는 전망했다. 

오거돈 부산시장은 “민선 7기 시정의 역량을 집중한 결과, 지난 싱가포르 직항노선 개설에 이어 이번에 부산~유럽 직항노선 운수권 확보되면서, 시민들의 항공교통 편의성이 개선되게 됐다”며 “현재 김해공항은 슬롯 부족 등 시설부족 문제로 많은 전세계 여러 항공사가 취항하고 싶어도 취항이 힘든 상황이기 때문에 신공항 건설이 조기에 이뤄져야 한다.”고 강조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